본문 바로가기

短想

촛불

반응형

꺼지라는 말은

슬픈 말이다.

외롭게 타오르던 불꽃은

외마디 바람 소리에 그렇게

어둠이 되었다.

그때의 너는 그렇게 말하지 않았어야 했다.

반응형

'短想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촛불  (0) 2012.08.14
미안해, 용서해  (0) 2012.07.21
약속들..  (0) 2012.07.21
자아  (0) 2012.07.21
더운 여름 어느 비 내리는 날 새벽의 단상  (0) 2012.07.05
악몽  (0) 2012.06.24